대구 동구 통합도서관

자료검색

자료검색

신간도서

추천자료 목록

342
1/35 페이지  RSS
  • No.1

    이미지

    자코의 정원
    저자 : 뒤비크, 마리안느
    출판사 : 고래뱃속
    출판년 : 2019
    책소개 : 모두가 행복하게 살고있는 평화로운 정원에 갑자기 씨앗 하나가 떨어졌어요! 씨앗은 이내 싹을 틔우더니 뿌리를 내리고 잎과 줄기까지 무성하게 자랐답니다. 그런데 땅을 뚫고 자란 식물 때문에 정원 주민들의 집은 점점 망가지기 시작해요. 천장에 금이 가고 애써 만든 길이 막혀버리자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던 주민들은 모두 모여 중대한 결정을 내려요. 그 때, 자코가 씨앗에 대한 다른 생각을 이야기하네요. 불편하게만 느껴졌던 씨앗에는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을까요? 씨앗에 대한 자코의 다른 시선은 주민들에게 어떤 깨달음을 안겨주었을까요?
  • No.2

    이미지

    한 그릇 :변정원 그림책
    저자 : 변정원
    출판사 : 보림
    출판년 : 2019
    책소개 : 비빔밥 한 그릇을 만들기 위해 밥들이 나와 분주하게 준비해요. 우선 비빔밥에 들어갈 친구들에게 초대장부터 보내볼까요? 콩나물, 애호박, 버섯, 고추장, 계란까지! 초대를 받은 모두가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한 그릇을 만들기 위해 신나게 준비해요. 어디선가 고소하고 맛있는 냄새가 나지 않나요? 오늘, 특별한 점심 식사에 여러분을 초대할게요! 첫 페이지를 펼치면 보이는 아기자기한 그림체와 곳곳의 재미 요소들, 아이들과 같은 눈높이로 세심하게 표현하며 개연성을 잘 나타낸 그림책입니다.
  • No.3

    이미지

    투명의자 :윤해연 장편동화
    저자 : 윤해연
    출판사 : 별숲
    출판년 : 2019
    책소개 : 달구네 반에는 벌점이 가장 먼저 찬 아이가 앉아야하는 ‘투명의자’가 있다. 그 벌칙 의자에 앉은 아이는 말하면 안 되고, 누구든 그 아이에게 말을 시켜서도 안 된다. 장난을 치다가 투명 의자에 앉게 된 달구는 점점 투명 인간처럼 존재감이 없는 아이가 되어 간다. 그간 작품에서 아이들의 세계를 통제하는 어른들의 모순과 이를 비판하는 아이들의 건강한 모습을 그려낸 작가는 이 책에서도 선생님이 마음대로 정한 불합리한 규칙과 무관심, 침묵의 폐해를 ‘투명의자’에 빗대어 표현하고 있다. 작은 힘이지만 두려움 속에서도 부당함에 맞서는 아이들의 이야기이다.
  • No.4

    이미지

    한밤중 파라파라산
    저자 : 라이마
    출판사 : 천개의바람
    출판년 : 2019
    책소개 : “파라파라산에 괴물이 나타났다!” 한밤중, 으스스한 파라파라산을 지나던 루루는 무시무시한 괴물과 마주쳐 허겁지겁 달아나요. 어마어마하게 크고 몸에 뾰족뾰족 가시가 돋쳤다는 괴물은 눈에서 섬뜩한 초록빛도 마구 뿜어낸대요! 루루의 말을 들은 마을 친구들은 괴물이 쳐들어올까 봐 두려움에 떨어요. 루루가 한밤중에 봤다는 파라파라산 괴물의 정체는 과연 무엇일까요? <불 뿜는 용>으로 잘 알려진 대만 대표작가 라이마의 작품으로, 파라파라산에서 벌어진 소동을 그린 그림책입니다.
  • No.5

    이미지

    내 마음
    저자 : 월든, 리비
    출판사 : 트리앤북
    출판년 : 2019
    책소개 : 오늘, 여러분의 마음은 어떤가요? 용기, 슬픔, 행복, 분노 등 다양한 감정을 시적인 글과 서정적인 그림으로 표현한 감정 그림책입니다. 책 가운데에 뻥 뚫려 있는 구멍 사이로 보이는 아이를 통해 다양한 감정을 마주할 수 있습니다. 아이와 이 책을 읽고 다양한 감정을 함께 나누다 보면 풍부한 감정표현이 가능해질 것입니다. 바쁜 일상 속 흘려보냈던 내 안의 다양한 감정들도 마주해보세요.
  • No.6

    이미지

    두 갈래 길
    저자 : 구리디, 라울 니에토
    출판사 : 살림어린이
    출판년 : 2019
    책소개 : 책의 첫 페이지에서 두 사람이 서로 다른 길을 따라 집을 떠나면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두 사람이 걷는 길은 때로는 빠르고, 때로는 느리고, 또는 밤처럼 캄캄합니다. 예상치 못한 장애물을 만날 때도 있지요. 그럴 때면 둘은 잠시 멈춰 고민에 잠기거나, 장애물을 뛰어넘기도 하며 다시 저마다의 방법으로 길을 나아갑니다. 이 책은 감각적인 그림과 간결하지만 깊이 있는 글로 예측할 수 없는 인생을 길에 비유하고 있습니다. 작가의 말대로 우리가 지나온 모든 길은 우리의 인생을 찬란하게 만들어 주는 과정이 아닐까요?
  • No.7

    이미지

    똥시집
    저자 : 박정섭
    출판사 : 사계절
    출판년 : 2019
    책소개 : 요즘 사람들은 언제나 바쁘다. 어린이나 어른이나 마찬가지다. 어제도 오늘도 내일도 굉장히 많은 일들을 숨 가쁘게 해내며 살아간다. 그런데 문득 돌아보면 머릿속이 아득해진다. 어제, 이번 주에, 이번 달에 나는 대체 무엇을 했지? 나의 하루하루는 어디로 사라졌을까? 그림책에서 출발해 동시, 디자인, 음악 등 다방면으로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는 박정섭 작가의 새 책 『똥시집』은, 그 의문에 답이 되어 줄 작품이다.
  • No.8

    이미지

    어느 날
    저자 : 이적
    출판사 : 웅진주니어
    출판년 : 2017
    책소개 : 이별은 참으로 불친절한 손님입니다. 어떤 예고도 없이, 준비할 시간도 남겨 주지 않은 채 불쑥 찾아오는 반갑지 않은 손님입니다. 『어느 날,』은 일상이 여느 때처럼 흘러가던 그 어느 날, 아이에게 찾아온 할아버지와의 이별에 대한 그림책입니다. 할아버지가 돌아가셨다는 사실은 아이에게 그저 갑작스럽고 낯설게만 느껴집니다. 돌아가셨다는 건 이제 다시는 만날 수 없는 거라고, 그래서 슬픈 거라고 들어 알고는 있지만, 그게 정확히 뭘 의미하는지 아이는 잘 모릅니다.
  • No.9

    이미지

    쓰담쓰담 :전금하 그림책
    저자 : 전금하
    출판사 : 사계절
    출판년 : 2019
    책소개 : 쓰담쓰담, 입으로 소리를 내보면 그 단어 특유의 따스함이 전해진다. 마치 누군가를 쓰다듬는 것처럼 부드럽게 말해야 할 것 같은 제목의 그림책이다. 쓰담쓰담이 필요한 누군가를 만날 준비가 되었다면, 이제 책장을 열어보아도 좋다. 과연 어떤 모습의 주인공이 기다리고 있을까?
  • No.10

    이미지

    너무너무 무서울 때 읽는 책
    저자 : 젠킨스, 에밀리
    출판사 : 창비
    출판년 : 2017
    책소개 : 상상력이 풍부한 아이들에게는 세상에 무서운 것이 정말 많습니다. 주인공 역시 괴물, 유령, 마녀 같은 것들이 너무너무 무섭습니다. 어느 날 아빠의 조언대로 ‘무서운 것들’의 목록을 적고 그것에 대해 하나씩 이야기를 나눠보니 괴물이나 유령은 더이상 무섭지가 않아요! 과연 주인공에게는 어떤 일이 일어난 걸까요?
1 2 3 4 5 6 7 8 9 10 이후 10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